We are same!
 
글|김명동 사진|권순형

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©권순형     

 


한 중국인이

나에게 인사를 했다

“니하오?”

나도 반갑게 답례를 했다

“아닙니다. 난 한국 사람입니다”

그가 웃으며 말했다.

“We are same!"

그의 소박한 미소, 그리고

그 말 속에 함축된 의미를 생각하며

환한 미소로 화답을 했다

“Yes! You are right. We are same"

 

항상 다르다는 느낌 속에서 살아온

오랜 이민생활, 가끔은

“You are different!"가 아닌

“We are same!'이라는

단순한 말 한마디가

진한 감동으로

가슴에 와닿을 때가 있다.

 

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글/김명동 편집인, 세계모던포엠작가회 회원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사진/권순형 발행인, 한국사진작가협회 자문위원


copyright ⓒ 크리스찬리뷰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기사입력: 2020/11/30 [14:29]  최종편집: ⓒ christianreview
 
 
배너
배너
배너
포토 포토 포토
낚시
배너