행복
 
글/김명동 사진/권순형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©권순형            

 

 

집 장만을 하고

노후를 설계하는 동안

봄날이 다 지나갔다

 

행복해져야겠다는 생각 때문에

뼈 빠지게 일하고

파김치가 되어 돌아오는 동안

돈 버는 눈이 생겼는데

사람은 알아보지 못하고

배신 타령을 한다

 

행복이여, 어쩌다 나는

서글픈 인생이 되었는가

 

맨 처음 하늘이

우리에게 영혼을 주었을 때는,

모두가 골고루 넘치도록

행복할 권리도 함께

나누어주었으리니

자알 찾아보면 있을 거다

 

깜짝 놀랄 만큼

신바람 나는 일이, 어딘가

어딘가에 꼭 있을 거다

그러니 다시 출발이다

 

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글|김명동 편집인, 세계모던포엠작가회 회원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사진|권순형 발행인, 한국사진작가협회 자문위원

 


copyright ⓒ 크리스찬리뷰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기사입력: 2022/03/28 [14:12]  최종편집: ⓒ christianreview
 
 
배너
배너
포토 포토 포토
고국, 그 가고픈 곳
배너